본문 바로가기
무주 이야기

눈꽃트레킹 최고의 명소, 덕유산

by 눌산 2008. 12. 29.
728x90
반응형








해발 1,614m의 덕유산은 한라산 지리산 설악산 다음으로 남한 땅에서 네 번째로 높은 산입니다.
 등산을 한다면 최소 7시간 이상 걷는 수고가 필요합니다. 하지만 수고한 만큼의 댓가가 기다리는 산입니다.

덕유산의 명물로는 이른 아침 운해와 겨울 설경을 꼽습니다. 등산 경험이 별로 없거나 걷는 걸 싫어하는 사람이라면 평생 보기 힘든 풍경들이죠. 그렇지만 덕유산의 또 하나의 명물인 곤도라를 이용하면 단숨에 공간 이동이 가능합니다. 국내에서 가장 긴 2.6km 길이의 곤도라는 순식간에 설천봉(1,520m)에 내려 놓습니다. 설천봉에서 덕유산 주봉인 향적봉까지는 걸어서 20분, 산 아래와는 전혀 다른 천상의 풍경이 기다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tip] 무주리조트 內 곤도라 승차장에서 출발합니다. 요금은 어른 기준 편도 7,000원 왕복 11,000원입니다. 겨울철 운행시간은 상행 09시에서 16시까지. 하행은 16시 30분 까지 입니다.
문의 무주리조트 063-322-9000  http://www.mujuresort.com/

20분 걷는다고 무시하시면 안됩니다. 겨울철에는 반드시 아이젠을 챙겨 가셔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무지 고생합니다. 높은 산이라 산 아래와는 날씨가 전혀 다릅니다. 방풍자켓이나 그에 버금가는 복장은 필수이고, 바람을 막아 줄 수 있는 목도리, 장갑, 모자 또한 챙겨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반응형

댓글6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2.29 12:11

    눈이 시리도록 파랗고 깊은 하늘과
    어우러진 눈꽃이 사람을 황홀하게 만드는군요...
    덕분에 두분 호강하고 돌아갑니다.. 감사합니다....너무너무
    행복한 나나들 되시고 항상 건강하세요~~^^*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08.12.29 16:11 신고

      가까이 살지만 자주가지 못합니다. 언제가도 황홀한 자연의 아름다움을 선사하는 덕유산이 좋습니다. 좋은 저녁시간되십시오.

  • 2008.12.29 12:55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2008.12.29 13:43

    비밀댓글입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