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그꽃

안녕~ 복수초

by 눌산 2009. 3. 17.








골짜기는 곡선이다.
좌로 우로 서너 번 꺾어지고 나서야 골짜기의 끝이 보인다.
끝이 보일때 쯤 넓은 분지를 이룬 마을이 있다.
바람은 적고, 일조량은 많다.
아침 일찍 해가 들어오고, 하루 종일 머문다.
복수초는 이런 땅 북사면에서 자란다.
그동안 만난 복수초가 다 그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낮의 뜨거운 햇살보다 짧은 시간이지만,
하루 중 아침해가 가장 강하다고 한다.
복수초는 그런 아침해를 가장 좋아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개를 돌려가며 아침해를 온몸으로 받는다.
하루 중 가장 중요한 시간이다.
모든 에너지가 보충되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나같이 동쪽으로 고개를 돌린 모습을 볼 수 있다.
참 기특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키가 큰 녀석은 꽃도 크고 대궁도 굵다.
햇빛을 많이 받아서 말이다.
그에 반해 키가 작은 녀석들은 꼰지발을 세워도 부족하다.
그래서. 느리게 자란다. 대궁도 부실해 보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엎드려 사진찍는 저 츠자보다 복순이가 더 이쁘다 그러면 매맞을라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한나절 잘 놀았다.
아마도 복순이와는 마지막이지 싶다.
내년을 기약하는 수 밖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녀석은 덤으로 만났다. 현.호.색.

안녕~ 또 보자.

야생화를 나 혼자 두고 보겠다고 채취하는 사람이 있다.
그것은 맞아 죽일 짓이다.
널린게 꽃인데.
보고 싶으면 찾아가면 되는데.
사람도. 있어야 할 자리에 있을때 가장 멋지다.
야생화 또한. 야생에서 가장 아름답다.



댓글4

  • 눈에 익숙한 곳~!!!
    마음에 영원히 자리잡은 곳이군요^^....
    또 달려가고 싶지만..내년을 기약할께요~~~
    복수초..내년에 보자궁 ㅎㅎ..
    눌산형님도 좋은 하루 보내시구요~~^^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09.03.17 11:17 신고

      아쉬워 하지 마시고.
      언제나 그 자리에 있을 겁니다.

      날씨가 따땃합니다.
      이런저런 일들이 쌓여 있는데.
      여태 게으름 피우고 있습니다.
      하루에 하나 씩만. 해야죠.^^

  • Favicon of https://ayunalone.tistory.com BlogIcon 아윤 2009.03.17 22:26 신고

    엎드려 사진 찍는 그 츠자 삐졌어요. ㅋㅋㅋ
    하지만...
    저보다 복순이가 훨씬 이쁜건 저도 인정할 수 밖에 없는 사실이니까
    이번에는 봐드릴께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