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그꽃

눈 속에 핀 적상산 '복수초'

by 눌산 2009. 3. 31.
728x90
반응형








지난밤 비가 내리더니, 적상산에는 눈이 내렸나보다. 집에서 바라 본 능선에 하얗게 눈꽃이 피었다.
3월 마지막 날 만나는 춘설, 근사하잖아~ 혹시 설중 복수초가 나를 간절히 기다릴지도 모르는데...

가자~ 산으로! 춘설 내린 적상산으로!

경고 : 금방 담아 온 따끈따끈한 사진입니다. 뜨거우니 조심하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니 이게 왠 떡이란 말인가. 아직 잔설이 남은 산자락에 황금빛 복수초가 피었다. 아니 피었다가 춘설에 잔뜩 움추린 모습이다.
워낙 늦게 피는 곳이라 전혀 기대를 안했드만. 때아닌 횡재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일하게 활짝 핀 녀석. 하지만 매서운 봄바람에 꽃잎은 파르르 떨고 있다. 후~ 불면 금방이라도 쓰러질 것만 같은. 가여운 녀석...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햇살이 다가와 주길 기다렸다. 역시 기대를 저버리진 않았지만 약하다.
해발 1천 미터 산정의 바람은 매섭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낙엽더미 속에 숨은 복수초.
남도 땅 복수초는 죄다 만났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올해는 지겹도록 만났다. 대부분 이미 꽃은 지고 이파리만 무성하게 자랐는데, 이 녀석들은 아직도 한겨울이다.
여기가 뭐 강원돈 줄 아나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적상산이 그만큼 높고, 또 봄이 늦다는 얘기가 되겠지.
우애 좋은 사형제네.... 한 녀석은 왕따 당했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12시가 넘은 시간이지만, 찬기운 때문인지 꽃잎은 요지부동이다. 난로라도 피워 줄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 아래와 기온차가 얼마나 나는지. 손이 시럽다. 아니 꽁꽁 얼었다. 하물며 저 녀석들은 오죽할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어 시간 젖은 땅바닥을 뒹굴었더니 온 몸이 굳어버렸다. 장갑도 다 젖고, 바지는 흙투성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이 이 정도니 잔뜩 움추릴 수 밖에.... 매서운 바람때문에 잠시 서 있기도 힘들다. 3월 마지막 날이 맞는거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 무게에 눌려 쓰러진 넘도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주말 쯤이면 저 녀석들 활짝 웃는 모습을 볼 수 있겠지.
그럼 뭐야. 또 올라가야 되잖아....^^



올봄에 만났던 복수초들.
2009-03-25 복수초 -- >> http://ozikorea.tistory.com/529
2009-03-15 복수초 -- >> http://ozikorea.tistory.com/507 
2009-03-07 복수초 -- >> http://ozikorea.tistory.com/498
2009-03-04 복수초 -- >> http://ozikorea.tistory.com/488
2009-03-01 복수초 -- >> http://ozikorea.tistory.com/483
2009-01-22 복수초 -- >> http://ozikorea.tistory.com/445

728x90
반응형

댓글4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4.01 16:56

    앗~~뜨거워요^^
    변덕스런 봄날씨가 눈을 이렇게 호사시키는군요..ㅎㅎ
    감사합니다. 행님~!!!
    답글

  • Favicon of https://krlai.com BlogIcon 시앙라이 2009.04.02 01:24 신고

    적상산에서도 복수초를 만나셨네요~
    정말 눈깜빡하고 나니 벌써 한주의 절반이 지나가버리고
    4월입니다^.^

    바야흐로 정말 봄인데 또 손이 근질하네요.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09.04.02 08:02 신고

      적상산 복수초는 많이 늦습니다.
      이제 피기 시작해요.
      주말쯤 되면 딱 보기 좋을 것 같더군요.

      또 나갈때가 된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