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토종 바나나 '으름' 맛 보실래요?

by 눌산 2011. 10. 3.
728x90
반응형








단맛에 익숙한 요즘 사람들은 으름의 텁텁한 맛을 보면, 아마도 이게 무슨 맛이냐 할 겁니다.
먹을거리가 많지 않던 시절에야 없어서 못먹었으니까요.
머루나 다래와 함께 으름은 대표적인 가을 열매라 할 수 있습니다.


으름은 무주장터에서도 팔더군요.
어릴 적 기억 때문에 사먹나봅니다.





맛은 어떠냐구요?
그냥 텁텁합니다.
그래도 먹을 만 합니다.^^

적상산에 첫서리가 내렸습니다.
아침 최저기온이 영상 2도였습니다.
겨울 준비해야 할 것 같습니다.
728x90
반응형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아침, 가을색  (0) 2011.10.10
'으악' 소리 날 만큼 멋졌던 '양털구름'  (5) 2011.10.04
토종 바나나 '으름' 맛 보실래요?  (0) 2011.10.03
야옹아~ 가을이다!  (4) 2011.09.30
도 닦는 야옹이  (4) 2011.09.24
다람쥐 사냥하는 야옹이  (8) 2011.09.23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