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주 이야기

우리나라 최초의 문학비평가 김환태

by 눌산 2020. 3. 18.
728x90
반응형

무주 출신 우리나라 최초의 문학비평가 김환태 생가. 골목을 걷다 발견했다. 생가터는 현재 정미소가 운영 중이다. 무주에 있는 김환태 문학관은 지난해 전라북도 공립 문학관으로 지정·등록됐다. 무주에서는 매년 눌인 김환태 문학제가 열리고 있다.

읍내 골목 걷기를 즐긴다. 볼일을 보고 잠시 짬이 나면 이 골목 저 골목을 기웃거린다. 보물 찾기라도 하듯. 그러다 맘에 드는 풍경이라도 만나면 횡재한 기분이 들어 몇 번이고 그 골목을 다시 찾는다. 뭐 특별한 것은 없다. 민초들이 남긴 삶의 흔적 같은 것들이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