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고추' 서리

by 눌산 2010. 7. 29.
728x90
반응형










아침부터 풋고추 생각이 납니다.
찬물에 밥 말아, 된장에 콕 찍어 먹는 맛 말입니다.
그래서 고추 서리를 다녀왔습니다.
누구 고추냐구요? 동네 아저씨 고추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추밭 가는 길에...
그냥 가면 서운하잖아요.
아침이슬 곱게 머금은 원추리를 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눌산네 집에서 적상산 등산로 쪽으로 조금만 올라가면 이런 멋진 풍경을 만날 수 있습니다.
서쪽이라 해질녘 풍경이 근사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밤송이도 어느새 이렇게 컷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추가 좀 부실해 보입니다.
그래도 맛은 무지 맵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기예보가 딱 맞습니다.
어제 내린 비를 끝으로 올 여름 장마가 끝났다는.
이불 말리기 딱 좋은 날씹니다.


728x90
반응형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주 여행자의 집 '언제나 봄날'의 여름밤  (4) 2010.08.03
산책친구 야옹이  (2) 2010.07.30
'고추' 서리  (6) 2010.07.29
<언제나 봄날>의 '休'  (4) 2010.07.29
야옹이는 종일 비몽사몽  (2) 2010.07.28
민박집 주인의 여름나기  (2) 2010.07.27

댓글6

  • Favicon of http://blog.naver.com/jshbanjang BlogIcon 정선애인 2010.07.29 19:48

    우리도 요새 고추에 된장찍어서 매일 먹는답니다..밭에서 바로 따서 먹으니 정말 맞좋네요..매콤하니...^^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10.07.30 08:15 신고

      밥맛 없을때는 최고지요.
      매일같이 오늘은 뭐 먹나 고민합니다.
      결국 달라지는 건 없는데...

      시원하고 눈이 시리도록 맑은 덕산기계곡이 생각납니다.
      잔가지 주워다 불피워 양은냄비 하나 걸고
      닭 한마리 푹 삶아 먹으면 원이 없겠다 싶습니다.
      쏘주 한잔 마시고 늘어지게 낮잠도 자고 말입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8.02 13:13

    충성~!!!
    9일간의 휴가 마치고 복귀했습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ccoma.tistory.com BlogIcon Kay~ 2010.08.06 17:52

    저 여기 고추밭에 간것 같습니다.
    아침에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