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주 이야기

눈꽃트레킹 최고의 명소 무주 덕유산

by 눌산 2011. 12. 17.








우리나라에서 눈 구경하기 가장 좋은 곳이 어딜까요.
접근성이 좋은 대관령과 무주 덕유산이 아닌가 합니다.
대관령 선자령 트레킹 코스는 옛 영동고속도로 대관령휴게소에서 시작하기 때문에 접근성이 좋기로 소문나 있죠.
그리고 무주 덕유산입니다.
우리나라에서 네 번째 높은 산 덕유산 정상 향적봉은 눈꽃 명소로는 최고가 아닌가 합니다.
리조트에서 곤도라를 타고 25분 오르면 설천봉이고, 다시 20분 정도만 걸으면 정상이니까요.
큰 장비없이도 오를 수 있는 곳이라 겨울이면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습니다.

오늘 무주총각이 담아 온 사진입니다.
눌산은 공무 중이라... 집 지키고 있습니다.^^















































 해발 1,614m의 덕유산은 한라산 지리산 설악산 다음으로 남한 땅에서 네 번째로 높은 산입니다. 등산을 한다면 최소 7시간 이상 걷는 수고가 필요합니다. 하지만 수고한 만큼의 댓가가 기다리는 산입니다.

덕유산의 명물로는 이른 아침 운해와 겨울 설경을 꼽습니다. 등산 경험이 별로 없거나 걷는 걸 싫어하는 사람이라면 평생 보기 힘든 풍경들이죠. 그렇지만 덕유산의 또 하나의 명물인 곤도라를 이용하면 단숨에 공간 이동이 가능합니다. 국내에서 가장 긴 2.6km 길이의 곤도라는 순식간에 설천봉(1,520m)에 내려 놓습니다. 설천봉에서 덕유산 주봉인 향적봉까지는 걸어서 20분, 산 아래와는 전혀 다른 천상의 풍경이 기다립니다.

[tip] 무주리조트 內 곤도라 승차장에서 출발합니다. 요금은 어른 기준 편도 8,000원 왕복 12,000원입니다. 겨울철 운행시간은 상행 09시에서 16시까지. 하행은 16시 30분 까지 입니다.

무주리조트 063-322-9000  http://www.mdysresort.com/

20분 걷는다고 무시하시면 안됩니다. 겨울철에는 반드시 아이젠을 챙겨 가셔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무지 고생합니다. 높은 산이라 산 아래와는 날씨가 전혀 다릅니다. 방풍자켓이나 그에 버금가는 복장은 필수이고, 바람을 막아 줄 수 있는 목도리, 장갑, 모자 또한 챙겨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2

  • Favicon of http://blog.daum.net/g-space BlogIcon 고이기 2011.12.19 14:14

    저도 접근성이 좋아서 자주 가는 곳인데요
    역시나 덕유의 풍경은 멋집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11.12.19 17:48 신고

      대전-통영 고속도로를 타고 오다보면 금산 쯤에서 보이는 덕유산이 멋지더군요.
      평소에는 잘 보이지 않지만 눈 쌓인 겨울이면 뚜렷이 보입니다.
      편안한 저녁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