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주 이야기

금강(錦江) 마실길, 잠두마을 옛길

by 눌산 2014. 4. 4.
728x90
반응형











대전-통영 간 고속도로 무주 나들목 직전에 금강을 가로지르는 다리를 건너게 되는데, 다리 건너 산의 모양을 자세히 보면 누에 머리가 연상되는 좌우로 볼록한 봉우리가 있다. 바로 그 아래 마을이 잠두마을이다. 잠두(蠶頭)는 산의 모양이 누에 머리를 닮았다 하여 붙여진 지명으로 옛길은 강 건너 약 2.5km 구간만이 남아 있다. 37번 국도가 확포장되면서 방치된 길이라고 보면 되는데, 짧지만 벚나무 가로수가 있어 4월 중순이면 꽃길이 된다.

꽃길의 주인공은 벚꽃과 개복숭아꽃, 조팝나무꽃이다.


어제 상황이다. 벚꽃은 아직 이르고, 개복숭아꽃과 조팝나무꽃만 피어 있다.
다음 주말이 가장 보기 좋을 것 같다.





금강은 연둣빛이다.
물오른 버드나무 잎이 싱그럽다





일주일 후면 물오른 버드나무 뒤로 환상의 벚꽃길이 열린다.





개복숭아꽃










길은 곡선이다.
그 아래로는 금강이 흐른다.
봄날의 연둣빛 강풍경과 꽃을 보며 걷는다.
걷다보면 무료할 틈이 없다.
순식간에 지나간다.
짧아서 아쉬운 이유이다.





모래톱과 수초섬이 자리잡은,
금강은 여전히 촌스러운 강이다.



















[TIP] 잠두마을 옛길은 금강마실길 일부 구간이다. 무주 땅을 지나는 금강을 따라 걷는 금강마실길은 꼬박 하루 코스로 부남면 도소마을에서 무주읍내까지 걷는 길이다.

무주나들목에서 금산 방향 37번 국도를 타고 5분만 가면 잠두1교 다리가 나오고, 다시 잠두2교가 나온다. 다리를 건너 우측 비포장 길로 들어서면 잠두마을 옛길이다. 네비게이션에는 '나그네 가든(전북 무주군 부남면 굴암리 18번지)'를 찍으면 된다.

지난 글 참조 ->  http://nulsan.net/908


반응형

댓글4

  • BlogIcon 문경재 2014.04.05 18:57

    전국이 벚꽃절정이라던데 무주는 아직 벚꽃이 피지않았나보네요~ 담주에 트레킹가야겠어요~ 잘보고 갑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blog.naver.com/somdary1 BlogIcon 솜다리 2014.04.14 10:52

    어제 남편과 아버님과 함께 장미방에 묵었던...
    안개비 내리는 2층에서 본 풍경이 수채화 같았어요
    우산쓰고 아침 산책도 하고 마을도 평화롭고..
    고요히 쉬고 싶을때 또 찾아갈께요
    시끄러운 꽃축제 보다는 잠두마을 복사꽃길을 눌산님 블로그에서 보고 갔었는데
    너무 환상적인 꽃길이었어요
    가장 예쁠때 잘 찾아간것 같아요
    구천동길 돌고 돌아 펜션을 가는길도 온통 벚꽃과 복숭아꽃과 산벚꽃이 만발해
    정말 좋은 여행이었답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14.04.14 21:10 신고

      날씨가 흐려 걱정했는데,
      오히려 걷기에는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저도 '고요'를 찾아 이따금 잠두마을을 갑니다.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