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걷다

[걷기 좋은 길] 진안 운일암반일암 계곡트레킹

by 눌산 2010. 4. 9.
728x90
반응형








전라북도 진안 운일암반일암-> 명도봉 트레킹

'운일암반일암'에 가면 우선 계곡의 물보다 집채만 한 바위가 먼저 눈길을 사로 잡습니다. 도로를 따라 계곡이 나 있어 접근성이 좋고, 멋진 기암괴석을 바라보며 걷는 계곡트레킹 코스가 있습니다. 계곡가로 난 트레킹 코스는 오르내림이 없는 평탄한 길이라 산행에 비해 힘들지 않고 시원스러운 계곡물을 벗삼아 걷기에 좋은 길입니다.
 
'운일암반일암'은 옛날 이곳에 길이 뚫리기 전 구름만 지나다녔다고 해서 붙여진 '운일암(雲日岩)'과 골이 워낙 깊어 하루에 해를 볼 수 있는 시간이  반나절 밖에 되지 않는다고 해서 붙여진 '반일암(半日岩)'을 하나로 부르는 이름입니다. 그 이름에 걸맞게 계곡은 기암괴석과 청정옥수가 어우러져 장관을 이룹니다. 계곡트레킹 코스가 짧다면 명도봉 등산을 겸하면 한나절 코스로는 딱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라북도 진안 운일암반일암 계곡입니다. 눌산이 전주 나들이 할때 거리는 멀지만 한가롭고 멋진 길이 이어지는 이 운일암반일암을 지나갑니다. 중간에 용담댐 호반도로도 경유해 드라이브 코스로는 최고지요.

계곡트레킹은 계곡 중간쯤에 있는 전주식당 뒤 다리를 건너며 시작됩니다. 길은 곧바로 산죽숲으로 들어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름이면 인근에선 최고의 물놀이 장소로 알려져 있습니다. 지난 여름의 흔적들이 보이지요? 물빛이 좀 특이한데 이것은 운장산의 눈 녹은 물이 흐르는 것으로 보입니다. 아님 상류에서 공사하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을 클릭해 보시면 잘 보입니다. 안내판에는 없지만, 1코스는 현위치에서 주차장까지 다녀오는 길입니다. 왕복 3.4km로 두 시간 내외 소요됩니다. 2코스는 곧바로 명도봉에 올랐다가 주차장으로 내려선 다음 원점으로 돌아오는 코스입니다. 산행코스가 있어 4시간 가량 소요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곡을 바로보며 걷는 길입니다. 한적해서, 또 길이 평탄해서 가볍게 산책하기 좋은 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날 눌산은 명도봉을 지나는 2코스를 택했습니다. 고로쇠로 유명세를 타고 있는 곳 답게 곳곳에서 고로쇠 채취 현장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아래에서 보기보단 악산입니다. 너덜지대와 이런 거대한 절벽 사이 동굴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명도봉 정산은 오르지 않았습니다. 쇠사슬때문에 열받아서요.^^ 정상을 600m 남겨두고 곧바로 하산합니다.
쇠사슬 포스팅 -->> http://nulsan.net/876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골이 깊은 곳이라 봄꽃의 개화가 많이 늦습니다. 진달래 보기도 어려울 정도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산길은 빠릅니다. 계곡가에서 제비꽃 무더기를 만났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차장에서 들목인 전주식당으로 향하는 계곡길입니다. 평탄합니다. 딱 걷기 좋을 만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봄눈 녹아 흐르는 물이 대단합니다. 여름 계곡이 부럽지 않을 만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단 한 사람도 만나지 못했습니다. 고요한 숲을 맘껏 즐겼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발지인 그 다리입니다. 총 4시간 걸렸습니다. 맘껏 해찰 부려가면서.


[TIP] 운일암반일암 계곡 중간의 전주식당이 들목입니다. 계곡을 가로지르는 다리는 건너면 산죽밭 사이로 오솔길이 이어집니다. 중간에 명도봉 오르는 등산로가 있고, 계곡 내려가면 주차장입니다. 계곡트레킹은 주차장까지 왕복하는 코스로 거리는 3.4km. 명도봉을 올랐다 주차장으로 내려서서 다시 계곡 오솔길을 따라 출발지인 전주식당으로 되돌아 오면 총 4시간 가량 소요됩니다.

1코스 : 전주식당->주차장-> 전주식당(3.4km), 두 시간 내외 소요.
2코스 : 전주식당-> 명도봉(1.5km)-> 주차장(1.6km)-> 전주식당(1.7km), 총 4시간 소요.


반응형

댓글4

  • Favicon of http://ggholic.tistory.com/ BlogIcon 달콤시민 2010.05.06 16:39

    안녕하세요~ 달콤시민 입니다 ^^
    우와아~ 푸른 숲길을 보고 있자니 저절로 걷고 싶어져요~ +_+
    막 향기좋은 나무 냄새도 나는것 같고, 보고만 있어도 상쾌해 지네요~ ^ㅇ^
    시원~ 한 계곡물에 발담그고 놀고 싶어용~ㅋㅋ
    좋은 구경 많이하고 갑니다 ^^
    더불어, 비무장지대(DMZ) 트레킹 관련된 트랙백 하나 살포시 엮고 가겠습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ㅇ^
    답글

  • Favicon of http://berghausway.tistory.com BlogIcon 아이러브트레킹 2010.05.13 15:52

    너무너무 상세한 포스팅이라 빠져들듯이 읽었습니다. 사진과 친절한 설명들에 감탄이 절로 나옵니다. 버그하우스웨이라는 티스토리 블로그에서 좋은 블로그 포스팅을 찾아 원고료를 준다던데 추천하고 싶네요. 멋진 포스팅 계속 기대하겠습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berghausway.tistory.com BlogIcon 버그하우스 2010.05.14 14:30 신고

    안녕하세요. 눌산님. 버그하우스웨이입니다.
    눌산님의 포스팅이 버그하우스웨이 오픈 이벤트 <버그하우스가 찾은 블로그 피플>에 선정되었습니다.
    지금 눌산님의 포스팅이 버그하우스웨이 블로그에 공개되어 있습니다.
    오셔서 축하받으시고, 이메일로 연락주세요.
    깜짝 혜택이 눌산님을 기다리고 있답니다.

    자세한 내용은 http://berghausway.tistory.com 에서 확인바랍니다.
    (e-mail: berghausway@gmail.com)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10.05.14 19:03 신고

      감사합니다.
      좋은 일이죠?^^
      이 좋은 봄날에 멋진 선물을 받게되 무지 기분 좋은데요.
      거듭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