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적상산 꽃밭에서 만난 야생토끼

by 눌산 2010. 5. 14.
728x90
반응형









적상산 피나물 군락지로 놀러 온 토끼

야생동물 중에 가장 흔하던 토끼 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고라니는 심심치 않게 만나고, 이따금 멧돼지도 보지만 야생토끼는 귀한 존재가 된 것 같습니다. 어제 적상산 피나물 군락지에서 그 귀한 야생토끼를 만났습니다. 얼마나 반갑던지 녀석하고 눈맞추느라 제대로 된 사진을 담지 못했습니다. 렌즈 교환 할 틈도 없이 안녕~ 하고 말았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이나요? 두 귀를 쫑긋 세우고 경계하는 모습.

남의 구역을 침범한 내가 너한테 먼저 양해를 구했어야 했는데 미안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토끼눈'답게 고개를 돌리지 않고도 사방이 다 보이나 봅니다. 앞을 응시한채 눌산의 다음 행동을 유심히 지켜보고 있습니다. 저 녀석 역시 눌산의 마음을 훤히 꽤뚫고 있는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달리다 멈춰섭니다. 과연 이 녀석이 200mm 렌즈 교환 할 기회를 줄까. 역시 아니다였습니다.^^ 배낭에서 렌즈를 꺼내는 사이 냅다 줄행랑칩니다.

해칠 마음 전혀 없는데.... 단지  좀 더 이쁘게 담아주고 싶었을 뿐인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순식간에 숲으로 사라집니다.

다음에 올때는 미리 양해를 구하마. 여긴 내구역이 아니라 네 구역이잖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국사 돌담은 다람쥐 아지트나 봅니다. 구석구석 구멍난 곳을 통해 이리저리 드나듭니다. 구멍 속으로 쏙 들어가는 것을 보고 기다렸더니 역시나 얼굴을 내밉니다. 내가 이겼지?^^



728x90
반응형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5월의 신록, 적상산을 접수하다.  (5) 2010.05.15
세수하는 야옹이 몰카  (1) 2010.05.15
적상산 꽃밭에서 만난 야생토끼  (1) 2010.05.14
지붕 위의 야옹이  (1) 2010.05.12
자연의 속도는 얼마나 될까  (0) 2010.05.11
허망한 봄날이 간다.  (0) 2010.05.11

댓글1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5.14 08:11

    ㅎㅎㅎ..
    형님의 깨끗한 맘이 묻어나는 글과 사진입니다..^^
    야생토끼..엄청 빠르죠???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