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주 이야기351

무주 ‘산촌 외갓집 앞마당캠핑’ 무주군 안성면 명천마을에서 두 번째 ‘산촌 외갓집 앞마당캠핑’ 지난 8월 3일과 4일 무주군 안성면 명천마을에서 2019 도시민과 함께 하는 캠핑한마당 ‘산촌 앞마당캠핑’ 두 번째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도시민들에게 지역 문화와 공간 자원을 공유해 농촌관광은 물론, 귀농·귀촌을 활성화시킨다는 취지에서 마련된 행사로, 무주군이 주최하고 무주군마을공동체지원센터가 주관한 가운데 도시민 10가구 30여 명이 참가했습니다. 참가 가족들은 첫날 명천마을 소나무 숲에 텐트를 치고 마을회관에서 흥겨운 게임과 명천계곡에서 물고기잡기 체험, 저녁에는 지역 문화예술인들의 공연 등을 즐겼으며 둘째 날에는 무주지역 특산물로 나만의 요리를 만들어 보는 시간인 ‘무주 대첩’ 요리 대결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2019년 세 번.. 2019. 8. 8.
무주군 ‘마을로 가는 여름축제’와 ‘산촌캠핑‘ 무주군 ‘마을로 가는 여름축제’와 ‘산촌캠핑‘ 8월 18일까지 19개 마을서 진행 중입니다. 무주군 ‘마을로 가는 여름축제’가 7월 19부터8월18일까지 6개 읍·면 19개 마을에서 진행 중입니다. 주민과 마을이 주체가 돼 도시민들을 대상으로 마을 체험을 진행 하는 무주군 ‘마을로 가는 여름축제‘는 무주의 여름을 만끽할 수 있는 축제입니다. 무주읍에서는 앞섬과 후도, 추동, 서면마을이 참여했습니다. 앞섬 마을은 복숭아 따기와 빙수, 잼 만들기 체험을, 후도마을은 소망등, 희망시계 만들기 등 공동체 체험을 통한 ‘나를 찾아 떠나는 시간여행’을, 추자가 특산물인 추동마을에서는 추자나무 명패 만들기와 물고기 잡기 체험을, 서면마을은 복숭아 병조림 만들기 등을 준비했습니다. 무풍면 승지마을에서는 산촌돼지 참나무.. 2019. 7. 29.
무주 생문동과 함께 하는 2019 생생 페스티벌 사단법인 무주군생활문화예술동호회(이하 무주 생문동)에서 주관하는 생생(生生) 페스티벌이 지난 6월 29일, 7월 6일, 7일 3회에 걸쳐 열렸다. 6월 29일은 서창마을 서창 갤러리 카페 일원에서 ‘초여름 가족 나들이’라는 이름으로 무주군 평생교육 회원 작품과 서창마을 주민 동아리 회원들이 만든 작품 전시회, 그리고 작은 음악회, 빵 도마 만들기 등 체험이 함께 열렸다. 무주군 평생교육 프로그램인 우리 옷 만들기. 실용댄스. 생활가구 만들기 등과 마을 동아리의 서예 작품, 생활도자기, 화분 벤치 만들기 프로그램에 참여한 회원들의 작품을 전시했다. 저녁시간에는 실용댄스팀과 여우소리 중창단, 색소폰 연주단, 아코디언, 한국무용 등 공연을 참가자들과 함께 즐기는 시간도 가졌다. 7월 6일 토요일 무주읍 남대천.. 2019. 7. 10.
'무주군 마을로 가는 여름축제' 송어잡기와 산촌마당캠핑 무주군 ‘마을로 가는 축제’ 여름시즌이 곧 시작됩니다. 사계절축제로 진행되고 있는 ‘무주군 마을로 가는 축제’는 무주군 20여개 마을에서 마을주민들이 진행하는 체험과 숙박, 먹거리 등 농촌의 다양한 문화를 즐기는 축제입니다. 시원한 물놀이와 함께 즐기는 송어잡기 체험 무주군 안성면 명천마을에서 7월 28일, 8월 3일 이틀간 송어잡기 체험이 진행됩니다. 색다른 피서를 원하시는 분들은 명천마을로 가보시면 어떨까요. 아름드리 소나무 숲 한가운데 위치한 명천마을 숙박시설 또한 여름휴양지로 인기가 높은 곳이랍니다. 덕유산 자락, 무주군 안성면 죽천리 명천마을은 본래 맑고 깨끗한 개울물과 이름 모를 산새들의 소리가 어우러진 곳이라 하여 명천(鳴川)이라 불리다가 맑고 깨끗한 냇물로 인해 명천(明川)으로 바뀌었다고 .. 2019. 7. 10.
‘청년, 지역의 미래를 말하다’ ‘청년, 지역의 미래를 말하다’ 주제로 무주군, 대학생 지역혁신아이디어 발표회 개최 24일 무주군 전통문화의 집에서 ‘청년, 지역의 미래를 말하다’라는 주제로 대학생 지역혁신 아이디어 발표회가 열렸습니다. 이번 발표회는 무주군이 주관하고 무주군마을공동체지원센터가 주최, 우석대학교 LINC사업단과 전주미식가협회가 후원했으며, 우석대학교의 ‘음식관광지역혁신방안 연구 프로젝트’와 연계해 진행됐습니다. 그동안 우석대학교 학생들은 지난 한 학기 동안 무주를 찾아 지역특색과 자원 등을 조사했으며, 이날 무주음식관광을 위해 상품화 가치가 있는 과제를 발굴·연구한 결과를 발표하게 되었습니다. 발표에 오른 과제는 ‘무주스러운 죽’과 ‘무주 3색 빵’, ‘무주(武酒) 그리고 무주(舞酒)’, '딜리셔스 무주' 등 4가지입니.. 2019. 6. 24.
무풍승지마을 샹그릴라 농가 레스토랑 시식회 전북형농촌관광거점마을 육성사업과 한식전문인력 양성사업의 지원을 받아 조성된 무풍승지 샹그릴라 레스토랑이 6월 말 정식 개원을 앞두고 시식회를 가졌다. 무풍승지마을이 주최하고 국제한식문화재단이 후원한 가운데 지난 12일 열린 시식회에는 전주국제한식조리학교 민계홍 교장과 무풍승지마을 김원수 위원장(무풍승지 영농조합법인 대표), 건양대 강병익 교수, 중부대 유선균 교수, 무주군과 무주군 의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는 무풍승지 샹그릴라 레스토랑 한식전문 셰프 2명이 직접 조리한 한방돼지보쌈과 제육덮밥, 돈가스, 김치찌개, 차돌된장찌개. 파전, 스파게티(까르보나라, 깔라브리제), 돼지안심스테이크 등이 메뉴로 선보였다. 시식을 위해 참석한 주민 이 모 씨(56세)는 “메뉴도 맛도 농가 레스토랑 분위기와 .. 2019. 6. 13.
무주 산골영화제와 함께한 촌락마켓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제7회 무주 산골영화제 기간 '촌락마켓'이 함께 열렸습니다. 지역 농가들의 참여로 지역 농특산물 판매와 함께 지역에서 활동하는 소규모 프리마켓을 하나로 묶어 진행함으로 보다 다양한 먹거리와 즐길 거리, 볼거리를 제공하였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지역 셸러 50여 팀이 참여하고 무주군마을공동체지원센터에서 진행 중인 '사회적농업' 홍보부스 운영과 마을로 가는 축제 VR 체험, 마을 스탬프 이벤트, 그리고 무주고와 안성고, 설천고 학생들의 보이는 산골 라디오를 통해 영화제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보여줬습니다. 2019. 6. 10.
제7회 무주산골영화제 메인스테이지 등나무운동장 제7회 무주산골영화제 메인스테이지는 등나무운동장입니다. 대개는 공설운동장이라 부르지만 무주에는 어디에도 없는 등나무운동장이 있습니다. 등나무운동장은 1996년부터 10여 년 동안 무주에서 30여개의 공공건축 프로젝트를 진행했던 고 정기용 건축가의 작품입니다. 아니 정확히는 당시 군수와 건축가의 공동작품입니다. 당시 군수가 심어 놓은 240여 그루의 등나무가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구조물을 세워 지금이 등나무 그늘을 만든 것입니다. 얘기는 이렇습니다. 당시 군수는 “높은 사람들은 본부석 그늘에 앉아 있고, 주민들은 땡볕에서 벌선다”는 이야기를 듣고는 공설운동장에 등나무 240여 그루를 심었습니다. 고 정기용 건축가는 평범한 발상이지만 군수가 주민들의 말에 ‘귀를 기울였다’라는 사실에 감동합니다. 그렇게 .. 2019. 6. 6.
무주 앞섬마을 금계국 꽃길 자전거 타고 디퓨져만들기 무주읍 앞섬마을 체험센터에 어린이 손님들이 찾아왔습니다. 설천초등학교 학생들로 디퓨저 만들기 체험과 금계국 꽃길에서 자전거를 타며 한나절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앞섬마을 강변 제방에는 금계국이 활짝 피었습니다. 뒷섬 마을까지 장장 4km에 이르는 꽃길은 자전거를 타거나 천천히 걷기에도 좋은 길입니다. 찾아가는 길 : 전북 무주군 무주읍 내도리 1935-2 (앞섬마을체험센터) 2019. 6.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