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참나무 나이테가 하트모양?

by 눌산 2012. 1. 10.
728x90
반응형









뒤란에 쌓아 둔 통나무를 자르고 있습니다.
톱으로 적당한 크기로 자른 후 장작을 패는 거지요.
벽난로에 쏙 들어 갈 크기로 말입니다.
또 손님들 모닥불용으로 쓰이기도 합니다.
오늘 오전내내 나무를 자르다 희한한 모양의 나이테를 발견했습니다.
영락없는 하트모양이더군요.

보시지요!


똑같죠?
하트.





참나무 나이테랍니다.





이런 모양도 있어요.
보통은 동그라마를 그리고 있지만, 참 다양하다는 걸 오늘에야 알았습니다.
열심히 일하지 않았다는 얘기지요.
띵가띵가.





이건 상처 난 하트.





차곡차곡 쌓여가는 장작더미에 배가 부릅니다.

아, 얼마전에 다녀간 손님이 이런 얘길 하더군요.
다른 민박집 주인들은 무지 바쁘던데 눌산님은 한가하시네요.라고.
저는요, 손님들 없을때만 일합니다.
고요를 즐기시라고.^^





다음에는 더 다양한 나이테를 찾아보도록 하겠습니다.
728x90
반응형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갈증  (3) 2012.01.11
야옹이의 일상  (3) 2012.01.10
참나무 나이테가 하트모양?  (2) 2012.01.10
카푸치노 먹는 야옹이  (2) 2012.01.08
겨울풍경  (2) 2012.01.04
눈이 무서운 야옹이  (0) 2012.01.04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