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도마뱀이 나랑 놀자네.

by 눌산 2012. 5. 28.
728x90
반응형









손님이 왔다.
현관 앞에서 들어오지도 않고 이리저리 왔다갔다만 한다.
도마뱀이다.
청소하느라 바뻐 죽겠는데..., 나랑 놀아달란 얘기야?^^


안돼~~~
나 바뻐~~~
너 야옹이 일어나면 뺨맞는다.^^

아니다, 기다려봐.
청소마치고 같이 놀러가자~~~^^
반응형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금강마실길, 아침산책  (2) 2012.06.02
비 개인 후  (8) 2012.05.30
도마뱀이 나랑 놀자네.  (4) 2012.05.28
생명력  (6) 2012.05.18
야옹이의 기상시간은 오후 5시  (2) 2012.05.16
아랫동네 장군이를 물리친 야옹이  (6) 2012.05.13

댓글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