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야옹이는 사냥 중~

by 눌산 2012. 9. 20.
728x90
반응형




가을은,
사람에게도, 동물들에게도 풍요의 계절인가 보다.
다롱이는 하루가 다르게 키가 쑥쑥 자라고 있고,
야옹이 볼 살은 통통하게 올랐다.

따스한 아침 햇살과 선선한 가을 바람을 즐기는 것을 보면,
산골생활을 제대로 아는 녀석들이다.


야옹이는 사냥 중이다.
대상은 다람쥐.
야옹이는 다람쥐가 호두를 숨기기 위해 저 당산나무 주변에 자주 출몰한다는 것을 이미 알고 있다.
저 자세로 한 시간이고, 두 시간이고 기다린다.
인내와 끈기가 대단한 녀석이다.





엉아~ 뭐해~??
영문을 모르는 다롱이도 같이 기다린다.^^





사냥감을 기다리는 야옹이와 아무 생각없이 앉아 있는 다롱이~
자세가 다르죠?





눈동자까지도 고정.
불러도 대답이 없다.





다롱이는 역시 어설픈 사냥꾼이다.
산만한 눈동자와 진득하지 못한 자세는,
엉아 따라갈려면 아직 멀었다~^^


반응형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신의 소원은?  (5) 2012.09.29
달빛이 참 곱다.  (5) 2012.09.27
야옹이는 사냥 중~  (2) 2012.09.20
용담호 18시 44분  (5) 2012.09.16
여름 가고, 가을 온다.  (3) 2012.09.03
TV 없는 펜션, 무주 언제나 봄날  (4) 2012.08.20

댓글2

  • 비가조아 2012.09.23 16:50

    비가 그쳣습니다.
    추분이다 표현하니
    추부니까 추분이가?
    라고 하는 친구가 있습니다.ㅋ

    야옹이가 기다리는 다람쥐는
    나타나서 야옹이의 친구가 되어 줬는지
    궁금하네요.
    답글

  • 셀라 2012.11.14 11:17

    야옹이 오랜만에 보고 가네요^^
    답글